'웹표준성'에 해당되는 글 1

  1. 2011/11/11 어도비 플래시, 역사 속으로 사라질까?


어도비가 주력제품을 플래시 대신 HTML5, 에어(AIR)로 완전히 선회한 모양새입니다. 얼마전 보도됐던 ‘어도비의 모바일플래시 사업 포기’가 바로 그것입니다.

(관련기사 : 굿바이 모바일 플래시…어도비, 결국 포기)

사실 이는 오래전부터 예정돼 있었던 일입니다.

 

유선웹 시장에서도 웹접근성 이슈가 커지면서 객체타입인 플래시 대신 HTML을 기반으로 한 사이트가 속속 등장하고 있고, 전세계 모바일 시장의 절반을 차지하고 있는 아이폰, 아이패드가 플래시를 지원하지 않고 있기 때문입니다.

과거에 비해 입지가 좁아졌다는 의미로 풀이할 수 있습니다.


게다가 보안관계자들도 웹사이트에 플래시를 되도록 사용하지 말라고 권고하고 있습니다. 이는 바로 플래시가 가지고 고질적인 보안문제 때문입니다.

플래시는 매년 몇 차례씩 보안의 취약점을 드러냈습니다. 웹에서 사용되는 플러그인들은 대체로 보안에 취약한 것은 사실이지만 플래시의 경우 매달 한번씩은 보안패치가 진행될 만큼 많은 해커들의 공격을 받아왔습니다.

얼마 전 국내 모 소셜커머스 업체의 해킹사건도 플래시의 취약점을 노린 사건이었죠.

웹사이트에 삽입한 악성 스크립트 중에서는 일부 버전에서 동작 가능한 어도비 플래시 취약점을 통해 추가적인 악성파일을 다운로드 시도하고, 이런 방식을 거쳐 최종 다운로드된 095.exe, 95.exe, 122.exe 악성파일에 PC가 감염되면 정상 시스템 파일인 lpk.dll 파일을 변조해 특정 온라인 게임 계정정보 탈취 등이 이뤄진 것입니다.


이런 이유로 국내외 인터넷서비스 업체들은 플래시를 걷어내기 위한 전략을 내세우고 있습니다. 구글의 경우 플래시를 기반으로 구동되는 유튜브를 HTML5로 변환해 서비스하고, 스위피(Swiffy)라는 ‘플래시->HTML5’ 변환도구도 만들고 있습니다.

네이버의 경우도 가장 최근 개발한 네이버me를 HTML5로 개발하기도 했습니다. 프레젠테이션 파일을 공유할 수 있는 슬라이드쉐어의 경우도 최근 플래시에서 HTML5로 형식을 변경했죠.

모바일 역시 사정은 비슷합니다.

지난해 애플과 어도비가 서로 각을 세우며 대립했던 것을 기억하실겁니다.

지난해 4월 애플 스티브 잡스 의장은 애플 홈페이지에 “애플이 플래시를 거부하는 것은 기술적 문제다. 플래시가 보안상의 기술적 약점을 갖고 있으며 우리는 어도비와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해 왔으나 제대로 해결되지 못했다. 아이폰과 아이팟, 아이패드에 플래시를 지원함으로써 애플 제품의 신뢰도를 떨어뜨리고 싶지는 않다”고 지적했습니다.

물론 일각에서는 이러한 기술적인 문제보다 ‘어도비’를 싫어하는 스티브 잡스의 의향이 들어간 것으로도 분석하기도 했습니다.

(스티브 잡스가 어도비를 싫어한 이유는 어도비 플래시는 멀티플랫폼이 가능했기 때문입니다)

반대로 어도비의 입장에서는 전세계 스마트폰 시장의 절반가까이를 차지하고 있는 아이폰을 포기하기 힘들었을 것입니다.

그래서 어도비는 여론을 활용하기로 합니다. 어도비는 애플 아이오에스(iOS)가 폐쇄적인 정책을 띄고 있기 때문에 플래시가 탑재되지 못하고 있으므로 다 함께 개방해서 동반성장하자는 의미의 광고를 집행했습니다. 물론 광고에서 애플을 지칭하는 단어는 없었지만 당시 상황을 비춰보면 알 수 있었겠지요.

하지만 아직까지 iOS에서는 플래시가 지원되지 않고 있습니다.

대신 어도비는 구글과의 제휴를 통해 구글 안드로이드에 모바일 플래시 플레이어를 공급합니다.

다만 사용자들의 평은 좋지 않았습니다. ‘플래시 형식의 콘텐츠가 스마트폰에서도 볼 수 있다’ 수준이지 쾌적한 수준은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모바일 플래시 플레이어 자체가 매우 무겁기도 해 스마트폰의 발열이나 과도한 배터리소모도 약점으로 지적됐습니다.

상황이 이렇게 되자 어도비는 모바일 플래시 개발을 포기하기에 이르렀습니다. 안드로이드에만 제공해봤자 경쟁력이 없기 때문입니다.

현재 어도비는 HTML5, 에어에 집중하는 모양새입니다. 지난 8월 HTML5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는 도구인 어도비 엣지(Edge)를 발표하는 가 하면 지난달에는 모바일 하이브리드앱 개발도구인 폰갭(Phonegap)을 인수하고, 웹디자인 도구인 타입킷(Typekit)도 인수했습니다.

어도비의 변화된 전략을 보면 유선, 모바일에서 플래시를 볼 수 있는 날은 그리 많지 않은 느낌입니다
.



2011/11/11 08:06 2011/11/11 08: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