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어리어(면) 방식의 지문인식, 정말 빠르네”

“낮잠(doze) 기능, 배터리 소모 감소를 체감하긴 아직”
“USB-C 단자, 빠르고 편하긴 한데 범용성은 글쎄…”


2주 동안 구글 넥서스5X를 사용해보며 느낀점을 간략하게 정리하면 이 정도로 말할 수 있다. 지문인식이나 도즈(doze), USB-C 등이 새롭긴 하지만 혁신적이진 않다. 물론 구글 참고용 스마트폰(레퍼런스폰)의 특징이다.

지난달 20일, 잘쓰고 있던 LG G2를 팔아버리고 넥서스5X를 구매했다. 구글 레퍼런스 기기는 벌써 네번째다.  HTC의 넥서스원, LG전자 넥서스4, 에이수스 넥서스7(2013), 그리고 LG전자의 넥서스5X. 사용자들이 레퍼런스 기기를 사는 이유는 여러가지가 있겠지만 내 경우에는 통신사 선탑재(preload) 애플리케이션이 없고, 취향대로 마음껏 커스텀이 가능하다는 점이 가장 컸다. 최신 사양이 아니라는 점은 오히려 강점이다. 그만큼 저렴한 가격 책정이 가능하니까.

넥서스5X는 전작 넥서스5의 뒤를 잇는 구글의 핵심 레퍼런스폰이다. 핵심 레퍼런스인 이유는 넥서스 시리즈의 아이덴티티가 담긴 ‘X’가 붙어있기 때문이다. 실제 넥서스 시리즈의 박스를 살펴보면 X’가 형상화돼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제품의 사양을 살펴보면 우선 애플리케이션프로세서(AP)로 퀄컴 스냅드래곤 808 MSM8992를 채택했다. ARM Cortex-A57 듀얼코어 CPU, ARM Cortex-A53 쿼드코어 CPU에 빅리틀(big.LITTLE)을 적용한 헥사코어 프로세서다. 여기에 그래픽은 퀄컴 아드레노 418, 램은 LPDDR3 2GB가 들어갔다. 내장메모리는 16GB와 32GB로 나뉜다.

디스플레이는 5.2인치 고화질(풀HD, 1080*1920) 액정표시장치(LCD)를 탑재했다.  후면카메라는 1200만 화소를 지닌 소니의 엑스모어 이미지센서(1/2.3인치)가 쓰였다. 앞서 언급한것처럼 에어리어 방식의 지문인식 모듈이 탑재됐다. 입출력 단자로는 USB-C를 채택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LG G4와 비슷한 사양, 그런데도 왜 이렇게 느릴까?

넥서스5X의 사양만 본다면 최신 스마트폰과 견주어도 크게 뒤지지 않는다. 성능평가(벤치마크) 애플리케이션 ‘긱벤치3(GeekBench3)’로 측정한 넥서스5X의 싱글코어 점수는 1220, 멀티코어는 3400 정도로 나타났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실제 사용시에는 이전에 쓰던 LG G2보다 느리다는 느낌을 버릴 수가 없었다. 일각에서는 마시멜로부터 무조건 적용된 암호화(encryption)때문이라는 추측도 내놨으나, 암호화를 해제한 뒤에도 버벅거리는 느낌은 지울수가 없었다. 특히 일부 개발사에서 만든 앱들은 제대로 사용이 불가능할 정도로 느린 구동을 보여줬다. 이는 안드로이드 마시멜로를 제대로 지원하지 않기 때문이라 추정을 해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러한 불편함은 사진 촬영에서 극대화된다. 어두운 곳에서 사진을 찍을 때 셔터를 눌러도 사진이 바로 찍히지 않는다. 광학식 손떨림방지(OIS)가 없다보니 소프트웨어로 이를 처리하는 과정에서 이미지 프로세서에 과부하가 걸린 것으로 보인다. 여기다 HDR+를 적용하면 저장되는 시간은 더 오래 걸린다. 이미지센서가 커져도 이미지 프로세서가 이를 받쳐주지 못하는 안타까운 사례다.

◆훌륭한 지문인식

넥서스5X에서 빼놓을 수 없는 신기능은 바로 지문인식이다. ‘넥서스 임프린트(Nexus Imprint)’라는 기능으로 탑재된 지문인식 모듈은 에어리어 방식을 채택해 엄청난 인식속도를 자랑한다. 다만 지문인식 모듈의 위치가 스마트폰 후면에 있어 사용자들 사이에선 호불호가 갈리고 있다. 애플과 삼성전자의 경우 전면 홈버튼에 지문인식 모듈을 넣었기 때문이다.

후면에 지문인식 모듈이 있다보니 스마트폰을 책상 등에 놓아뒀을 때 사용하기가 불편하다. 무조건 스마트폰을 들어서 확인해야 한다. 다만 지문인식 모듈에 갖다대기만 하면 화면이 켜지고 잠금이 해제되는 방식이라 그나마 편리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USB-C, 고속충전은 가능해졌지만…

넥서스5X를 구입한 대부분의 사람들은 제품을 개봉하면서 깜짝 놀랬을 것이다. 너무나 단촐한 구성은 둘째치고, USB 케이블이 USB-C to USB-C이기 때문일 것이다. 현재 USB-C 단자를 채용한 PC는 거의 없기 때문에 PC와 넥서스5X를 연결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별도의 A-C 케이블이나, 어댑터가 필요한 상황.

하지만 USB-C를 채용해 좋은 부분도 있다. 방향에 상관없이 꽂을 수 있다는 점은 기본이고, 고속충전이 가능해졌다. 넥서스5X와 함께 제공되는 충전기는 15W의 출력을 갖췄는데, 이를 사용하면 고속충전이 된다. USB-C 단자의 전력을 측정할 수 있는 멀티미터가 없어 정확히 측정해보진 못했으나, 일반충전 속도의 약 2배 정도로 보인다. 주문한 멀티미터가 오면 C-C, A-C에 대한 충전량에 대해 다시 한번 기사를 작성할 계획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낮잠(doze) 기능의 효용은

낮잠 기능은 안드로이드 마시멜로부터 탑재된 배터리 최적화 기술이다. 일정 시간 반응이 없을 경우 스마트폰이 낮잠을 자게 된다. 낮잠 기능이 활성화되면 네트워크 차단, 백그라운드 작업 차단, 무선랜 검색 차단 등 대부분의 네트워크 작업이 중단된다.

알람이나 음악 등은 낮잠 모드에 들어가더라도 정상적으로 작동되며, 구글 GCM(Google Cloud Message)을 사용하는 앱의 경우 푸시를 받을 경우에만 네트워크가 다시 붙게 된다. GCM 푸시를 받으면 네트워크를 사용하는 모든 앱들이 상태를 갱신하고 사용자에게 알려준다. 과거와 달리 스마트폰을 깨우는 빈도가 줄어들게 되므로 그만큼 배터리를 절약할 수 있다.

다만, 앞서 언급한 것처럼 ‘일정 시간 반응이 없을 경우’는 말그대로 가만히 두는 것을 뜻한다. 스마트폰을 움직이면 낮잠 모드는 해제된다. 즉, 대기전력을 줄이는 기능으로 이해하는 것이 옳다.
2015/11/09 06:00 2015/11/09 06:00

트랙백 주소 :: http://kiku.delighit.net/trackback/257